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 일상에서의 탈출공간 료칸클럽닷컴
TOP
> 숙박

이전 이미지 보기

다음 이미지 보기

노보리베츠 미야비테이 - 名湯の宿パークホテル雅亭  1:1 문의

몇 안되는 온천지 위에 지어져 본격적인 온천을 즐길 수 있는 료칸온천.

숙박
북해도(홋카이도) 〉 노보리베츠
등급
온천호텔
객실수
155개
대표전화
0143-84-2335
맵코드
603 287 161*11
주소
〒059-0551 北海道登別市登別温泉町100
홈페이지
http://www.miyabitei.jp/index.html
이용시간
체크인 PM2:00 체크아웃 AM10:00
공지사항
예약시에는 필히 예약약관 및 취소규정을 자세하게 보신 후 예약해 주십시오!
혜택
적립

상세 검색

상세검색
숙박일 객실수 성인 소인인원
호텔 소개


[소개]

- 북해도의 노보리베츠는 에도시대부터 온천이 알려져, 메이지시대에 온천 료칸이 지어지면서 보양지, 관광지가 되었다. 일본 온천100선, 통합 랭킹에서 매년 상위에 랭크되고 있는 일본의 온천지이다. 명소 지옥계곡 가까이 지어진 파크호텔 미야비테이는 소진되지않는 양질의 온천을 자랑하는 온천탕에서, 풍부한 5가지의 온천수를 즐길 수 있다 . 화의 멋이 묻어나는 외관에서 한발짝 들어서면 대리석을 깔아 놓은 반짝이는 로비에서 노보리베츠의 아름다운 사계절을 비추는 계곡을 조망할 수 있다.

 

[객실안내]

- 화실 48실,  양실 22실, 화양실 67실 총

 

[식사안내]

- 1일 2식 (조/석식) 부페식

- 석식 : 18:00~20:30까지

- 조식 : 7:00~9:00까지

 

[온천안내]

- 노천온천 남녀 각 1개소씩, 대욕탕 남녀 각 5개씩

- 이용시간 : 14:00~9:30 (대욕장, 노천탕 이용시간 같음)

 

 

[기타서비스]

- 무료주차장 :  100대 수용가능.

- 라운지 : 7:00~10:00

- 매점 : 16:00~22:00, 7:00~10:00

- 마사지 : 19:00~24:00

- 릴랙제이션룸 : 16:00~23:30

- 1층 PC코너 10분 1,000엔

- 2층 게임코너

 

교통안내

신치토세공항에서 미야비테이까지 이동하기


 

[신치토세공항에서 노보리베츠온천까지-1]

① 버스로 이동하기

 : 신치토세공항 국제선 로비 1층에 있는 인포메이션에서 노보리베츠 온천지까지 이동하는 "고속 하야부사호" 버스 티켓 구매한 후, 국제선 1층 66번 버스정류장에서 승차. 승차 후, 노보리베츠 히가시인터마에(登別東インター前)에서 노보리베츠온천행 버스로 환승하여 노보리베츠온천터미널(登別温泉ターミナル)에서 하차. 약 1시간 20분 소요. 요금 성인 1인 약 1,330엔 (어린이는 반액) 

② 전철로 이동하기

 : 요금 성인 1인 약 2,960엔 (어린이는 반액)

- 신치토세 공항-> JR 미나미치토세역(약 10분) -> JR노보리베츠역(약 40분) 

 

[클릭] 노보리베츠 교통가이드 안내(언어 한국어 선택)


[노보리베츠온천에서 미야비테이까지-2]

-노보리베츠온천 버스터미널에서 도보 7분

 

[클릭] 노보리베츠온천 주변 맵 PDF 다운받기

[클릭] 노보리베츠온천 가이드북 PDF 다운받기

 

[송영서비스]

-  유료 송영버스 마호로바호(まほろば号) 완전예약제, 숙박일 4일전까지 예약필수

- 삿포로 TV탑에서 13:15 발 (삿포로 TV탑 지하1층에서 12:45 부터 접수, 반드시 접수한 후 승차)

편도 500엔, 왕복 1,000엔 (JR요금은 편도 4,560엔)

[클릭] 노보리베츠 관광협회 한국어 공식 홈페이지로 이동

 

객실서비스
전화기
냉장고
TV
에어콘
욕조
샤워실
부대서비스
주차장
레스토랑
편의점
맛사지
라운지
최신이용후기   모든 이용 후기 보기
Gue***** [2016-10-13 10:08:43]
일주일 일정 중 3인1실로 1박 했습니다. (저녁7시 이후에 체크인하고 식사 후 온천 이용/ 바로 다음 날 온천 후 바로 체크아웃)-숙소에서 보낼 시간이 짧은 분들은 나쁘지 않으리라 생각합니다. 복도에서 담배냄새 비슷한 것도 나고 객실은 좁고 좀 낡았는데 단체 이용객이 많은 것에 비해 대욕장 이용은 붐비지 않고 수월했어요. 조/석식은 그냥 무난한 정도. 큰 기대없이 저렴한 가격에 하루 보내시기엔 나쁘지 않지만, 료칸 온천이 목적이라면 조금 더 나은 컨디션의 료칸을 알아보시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